기사제목 경북도, 이차전지 소재분야 1조원대 투자유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북도, 이차전지 소재분야 1조원대 투자유치

에코프로, 포항 영일만4산단 등에 공장 건립…
기사입력 2018.04.13 11: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6.jpg▲ 12일 열린 투자양해각서 체결식. 경북도 제공.
 
[블로그 뉴스=홍미진 기자] 경상북도와 포항시가 이차전지 소재분야에서 1조원대의 투자유치를 이끌어냈다.

이에 경북도는 지역을 에너지 신소재산업 중심으로 육성해 글로벌 시장을 선점할 방침이다.

도는 포항시와 지난 12일 에코프로지이엠(포항 소재)에서 김관용 도지사와 이강덕 포항시장, ㈜에코프로 이동채 회장, 국회의원, 도의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차전지 양극소재 공장건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에 따라 에코프로(충북 청주시 소재)가 포항 영일만4일반산업단지(17만2000㎡)과 영일만1일반산업단지(14만1000㎡)부지에 오는 2022년까지 5년간 1조원을 투자한다.

리튬이차전지 전구체와 양극소재 양산을 위한 공장을 건립하고, 2500명의 신규 고용을 통해 청년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에코프로의 외국인 투자법인인 에코프로지이엠은 지난달 포항 단지형 외국인 투자지역(부품소재전용공단)내 1500억원을 들여 연면적 1만8500㎡ 규모의 공장을 짓고 리튬이차전지 전구체를 생산하고 있다. 

도는 그동안 탄소섬유, 타이타늄, 백신, 가속기 기반 신약, 이차전지 등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신산업 재편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왔다. 

특히 포항지진, 신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국내외적으로 투자환경이 어려운 상황에서 역외기업인 이차전지 소재기업의 대규모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면서 철강, 전자, 자동차인 산업구조를 다변화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경북을 이차전지 소재 생산 거점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이번 에코프로 대규모 투자가 두 차례 지진으로 위기를 맞은 포항경제에 새로운 활력이 될 것”이라며 “미국 통상압력 등 지역 철강 산업 구조와 체질개선을 위해 경북을 이차전지 소재산업 중심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 “이번 투자협약을 체결한 에코프로가 지역에서 기업의 가치를 높이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차전지용 양극소재 생산기업인 에코프로는 1998년 회사설립 이래 대기오염 제어 관련 친환경 핵심소재와 부품개발에 주력해 왔다.  

2003년부터는 수입 의존도가 높은 이차전지 핵심 소재들의 단계별 국산화에 성공함으로써 ‘환경’과 ‘IT에너지’를 양대 축으로 성장했다. 
<저작권자ⓒ블로그뉴스 & blog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매체명 : 블로그뉴스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원  |  주소 : (우)41256 대구광역시 동구 동대구로 481(신천동, 대구지식서비스센터) 
  • TEL : 053-767-6009  E-mail : newsone@dgpr.co.kr
  • 사업자등록번호 : 502-86-08915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대구 아00054  등록일자 : 2011년 2월 16일
  • 발행·편집인 : 최재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태욱
  • Copyright(c) 2017 블로그뉴스 All rights reserved.
블로그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