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북도, 울릉도·독도서 대규모 연주회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북도, 울릉도·독도서 대규모 연주회 개최

가정의 달 맞아 울릉군 주민 문화 향유기회 확대
기사입력 2018.05.14 18: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jpg▲ 경북도립국악단 공연 장면. 경북도 제공.
 [블로그 뉴스=홍미진 기자] 경상북도 도립예술단이 울릉도와 독도에서 대규모 음악회를 연다.

경북도는 봄 여행주간과 가정의 달을 맞아 울릉도와 독도를 방문하는 관광객 및 주민들을 위해 15~16일 양일간 울릉도·독도에서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도립국악단과 울릉군이 주관하며 도립예술단이 울릉군에서 대규모 정기연주회를 가진 것은 20년 만에 처음이다.  

또 최근 남북교류협력 추세에 발맞춰 독도에서도 남북평화통일을 기원하는 음악회도 연다.

울릉도·독도 공연은 15일 오후 7시 30분 울릉한마음회관에서 제144회 정기연주회로 시작을 알린다. ‘봄의 향기!’라는 부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연주회는 김종섭 도립국악단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다양한 국악 관현악 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별출연으로 한양대학교 국악과 안승우 교수가 대금협주곡 ‘청성곡’을 연주해 대금의 높고 청아한 아름다운 소리를 선사하고, 소리꾼 민정민은 ‘쑥대머리’, ‘난감하네’, ‘너영나영’을 관객과 함께 부르며 연주회의 분위기를 띄운다.  

아울러 전국아리랑 전승자협회 울릉지부장 민영숙, 황효숙은 도립국악단과 ‘울릉도아리랑’을 협연해 우리 가락의 멋을 전해준다.  

16일 오전에는 울릉한마음회관에서 초·중·고등학생 및 군부대 대원들을 대상으로 청소년 국악교실과 찾아가는 음악회를 개최한다.  

오후에는 독도선착장에서 남북통일과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독도평화음악회가 열린다. 도립국악단 풍물팀의 ‘삼도풍물가락’은 신명나는 장단으로 흥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강창 문화예술과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도는 상대적으로 문화향유 기회가 적은 울릉군 주민을 위해 특별하고 다양한 연주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이 문화적으로 소외받지 않도록 구석구석 찾아가는 연주회 및 기획공연 등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92년 12월 1일 창단된 경북 도립국악단은 제7대 김종섭 지휘자를 중심으로 61명의 단원으로 구성돼 있다.  

국악관현악을 기본으로 정악, 민속악, 사물 등 전 분야를 아우르며 현대적인 감각의 창작국악 개발과 함께 다양한 예술장르와의 접목을 통해 전통음악의 대중화에 기여하고 있다.
<저작권자ⓒ블로그뉴스 & blog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매체명 : 블로그뉴스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원  |  주소 : (우)41256 대구광역시 동구 동대구로 481(신천동, 대구지식서비스센터) 
  • TEL : 053-767-6009  E-mail : newsone@dgpr.co.kr
  • 사업자등록번호 : 502-86-08915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대구 아00054  등록일자 : 2011년 2월 16일
  • 발행·편집인 : 최재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태욱
  • Copyright(c) 2017 블로그뉴스 All rights reserved.
블로그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